부천시 거주 12·14번째 환자 자녀 검사 결과 ‘음성’

자녀는 자택에서 격리 중, 시에서 식품류·생필품 등 지원

윤재현 기자 | 입력 : 2020/02/03 [15:08]

 

부천시는 12, 14번째 확진 환자 자녀(, 14)의 감염증 검사 결과가 음성으로 나왔다고 밝혔다.

 

12, 14번째 환자는 현재 분당서울대병원에 격리 입원 중이며 자녀는 자택에서 격리 중이다. 21조로 구성된 보건소 직원이 자택 앞에 상주하며 매시간 발열 여부를 확인하고 도시락과 간식 등 생필품을 지원하고 있다.

 

또한, 위생키트 세트(마스크, 손소독제, 비누)와 심리적 안정을 위한 마음돌봄 가이드도 전달했다.

 

자녀는 음성 판정을 받았으나 확진 환자의 접촉자이기 때문에 14일간은 자가 격리된 상태로, 자녀의 보호자인 할머니가 자택을 방문해 격리된 상태에서 손녀를 보호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확진 환자 자녀의 마음이 상처받지 않도록 부모가 완치될 때까지 꼼꼼히 챙길 것이라고 밝혔다.

 

중국 방문 후 증상(폐렴, 발열, 호흡기 증상 등) 발생 시 병원에 가기 전 1339 또는 부천시콜센터(032-320-3000)로 먼저 문의바랍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