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도시공사, 코로나19 극복 사랑의 헌혈 참여

혈액 부족사태 해결을 위한 공사 임직원 동참

윤재현 기자 | 입력 : 2020/07/07 [14:47]


부천도시공사(사장 김동호)는 대한적십자사와 함께 올해 들어 세 번째로 임직원 참여 사랑의 헌혈을 6일 실시했다.

 

부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이번 행사는 코로나19로 인한 헌혈 급감에 따라 혈액 부족사태가 장기화되고 있는 문제를 해소하고자, 공사 임직원을 비롯한 종합운동장 입주단체 직원들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공사에서는 매년 사랑의 헌혈 행사를 이어오고 있으며, 올해는 특히 코로나19로 인한 범국가적 재난 사태의 어려움 극복을 위해 헌혈 외에도 지역농가 돕기 농산물 착한소비 운동, 해외입국자 안심귀가 특별수송 지원, 전통시장 무료 방역 및 소비촉진 운동 등을 추진해왔다.

 

공사 김동호 사장은 인구 노령화에 따라 혈액수요는 지속적으로 증대되는데 반해 코로나19로 인해 혈액수급은 심각한 상황이라고 들었다, “공사에서도 미약하지만 헌혈을 통한 사랑 나눔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칠 것이라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